현대자동차, 이래서야 되겠니?

행복한 일상|2015.11.02 14:55
현대자동차, 이래서야 되겠니?

며칠 전에 새롭게 자동차를 한대 구입했습니다.

제게는 근 13년 만에 구입하는 자동차가 되며 신차로는 20여년만에 구입하는 자동차입니다.

 

 

 

그런데 이번에는 새차를 받는 산뜻한 기분이 안 나고 영 찜찜하네요.ㅜㅜ

이유는 아래와 같은 흠집 때문입니다.

 

 

자동차  측면 아래에 무엇이 흘러내린 것이 보입니다.

반대쪽도 마찬가지입니다.

 

 

.

 

확대해서 보면 이렇습니다.

 

 

처음에는 페인트가 흘러내린 것이 아닌가 의심되었습니다.

 

왜 그런 경우 있죠?

고객에게 판매된 것이 반품되어 대충 수리를 끝내고 급하게 재판매된 것 같은 느낌?

아니면 현대자동차 공장 차고 구석에 몇년간 방치되었다가 대충 먼지만 털어내고 신종부품 몇개 갈아 끼우고 출고된 것 같은 제품.

 

저도 자동차 보험일을 하고 있으니 자동차 업종이라고 할 수 있지만

그외 제 주변에 자동차 업종에 종사하는 몇몇분들에게 문의했더니

자동차 리퍼제품은 없다고 하는군요.

 

하지만 어찌 압니까

현대자동차 내브에서 이뤄지는 속사정들을.

 

하자는 내부에도 있더군요.

사진에는 못 담았지만 보조시트 스프링이 헐거워서 의자 부품이 제대로 접히지 않는다던가

또 아래와 같은 고무밴드 마무리 불량도 보입니다.

 

 

영업사원에게 사진을 보냈더니 급하게 전화가 왔네요.

2G폰이라 정확하게 확인할 순 없지만 대단히 죄송하다고 하더군요.

그래도 어쩝니까

싸인을 하고 탁송기사를 보내 버렸으니...

 

영맨의 안내대로 이틀만에 현대자동차 A/S센타를 방문했습니다.

출생한지 이틀만에 응급실을 방문 하는 보호자 기분이더군요.ㅠㅠ

 

점검 결과 자동차 하부에 칠한 실리콘이 외부에 뭍어서 그렇답니다.

시트는 30분 정도 운전해야 찾아갈 수 있는 전문점을 안내해 주네요.

 

성능에 이상이 없다면 이 차 그대로 탈려고 합니다.

저 참 쿨하죠?

 

물론 영업사원에게 강하게 어필하고 대리점 앞에서 피켓 들고 시위라도 한다면

신차 교환이나 현금 보상이라도 받겠지만 그리 받아서 뭐합니까 자동차는 잘 굴러가면 그만이지.

 

누구는 바보같다고 할 지 모르겠지만

저는 자동차 호호 불어가며 왁스 입히는 사람 절대 이해를 하지 못합니다.

밖에 세워 두는 차 흠집 날 수도 있고 먼지 묻을 수도 있는 것이지 뭐 그리 시간을 들여가며 관리를 하는지....

 

그나저나 현대자동차 수출도 많이 하고 국내경기에 이바지도 많이 한다고 하는데

외국에서 자동차가 이렇게 출고된다면 외신에 대서특필 되겠지요?

이런 걸 봐서는 나도 이번에 쎄게 나가야 하는 건가?

 

.

 

댓글()
  1. Favicon of https://jongamk.tistory.com BlogIcon 핑구야 날자 2015.11.03 08:07 신고 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현대자동차가 이래저래 문제가 많군요

  2. Favicon of https://onebestturn.tistory.com BlogIcon ::리뷰:: 2015.12.15 12:51 신고 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세상에... 충격입니다. 저도 현대자동차를 이용하고 있는데... 좀더 자세히 살펴보아야겠군요..